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최신 브라우저로 업데이트 후 일자리 검색 서비스를 이용해보세요!

생활밀착 일자리의 모든 것 벼룩시장 구인구직

고객센터
080-269-0011
광고문의
온라인02-3407-9700
신문1577-6666
상담시간
09:00~18:00
(토·일 및 공휴일 휴무)
현재위치HOME > 취업가이드 > 취업생활정보

취업생활정보

[취업뉴스] 통계청, 5월 고용동향 발표, 취업자 39만 2,000명 감소
2020.06.10



5월 취업자수가 39만명 이상 감소했다. 3월부터 시작된 취업자 감소는 실업자와 실업률은 통계 작성을 시작한 1,999년 이후 5월 기준 가장 높은 수준이다.

통계청은 10일 2020년 5월 고용동향을 발표했다. 지난달 취업자 수는 2,693만명으로, 1년 전보다 39만2,000명 감소했다. 3월(-19만5,000명)과 4월(-47만6,000명)에 이어 3개월째 연속 감소했다.

3개월 연속 취업자 수 감소는 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있던 2009년 10월∼2010년 1월(4개월 연속) 이후 처음이다. 당시 취업자 수 감소폭이 2,009년 10월 6,000명, 11월 3만4,000명, 12월 3만4,000명, 2010년 1월 1만명 수준이었다는 걸 생각하면 현 상황이 얼마나 심각한 지 알 수 있다.

업종별로 보면 도·소매업(-18만9,000명), 숙박·음식점업(-18만3,000명), 협회·단체, 수리·기타개인서비스업(-8만6,000명), 교육서비스업(-7만명) 등에서 줄었다. 도·소매업은 12개월 연속 줄었다. 국가의 중추라 할 수 있는 제조업은 3월(-2만3,000명), 4월(-4만4,000명) 5월(-5만7,000명) 등 3개월째 감소했다. 감소폭도 확대 추세다.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이전과 비교하면 여전히 크게 악화된 상황”이라면서도 “취업자 수 감소폭이 지난달보다 축소됐기에 고용 상황이 개선됐다는 뜻”이라고 자평했다. 이어 “코로나19 충격을 가장 크게 받은 대면업무 비중이 높은 업종(숙박·음식점업, 교육서비스업 등)의 고용이 서서히 회복되고 있다”며 “다행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연령별로는 40대(-18만 7,000명), 30대(-18만 3,000명), 50대(-14만명), 20대(-13만 4000명)에서 취업자 수가 모두 줄었다. 특히 15∼29세 청년층 취업자가 18만3,000명 감소했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반면 60세 이상은 취업자 수가 30만 2,000명 증가했다.

종사상 지위는 더 악화됐다. 임금근로자가 1년 전보다 26만명 줄었다. 이는 IMF 사태 당시 1998년 5월(-116만 4,000명) 이후 최대폭 감소다. 임금근로자 중 임시근로자(-50만 1,000명)와 일용근로자(-15만2,000명)가 줄어든 반면 상용근로자(39만3,000명)는 늘었다.

자영업자들은 고용원을 두지 않았다. 고용원 있는 자영업자가 20만명 줄었다. 고용원 없는 자영업자는 11만 8,000명 증가했다.

단기 시간 근무자가 늘었다. 36시간 이상 취업자는 169만 9,000명 줄었고 36시간 미만 취업자는 62만명 늘었다. 주당 평균 취업시간은 38.9시간으로 2.4시간 감소했다. 일시휴직자는 1년 전보다 68만5,000명 늘어 102만명으로 집계됐다. 3월(160만7천명), 4월(148만5천명)에 이어 3개월 연속 100만명대를 기록했다.

15세 이상 고용률은 60.2%로, 지난해 동월 대비 1.3%포인트 하락했다. 5월 기준으로 2010년(60.1%) 이후 10년 만의 최저치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비교 기준인 15∼64세 고용률은 65.8%로, 역시 1.3%포인트 하락했다.

청년층(15∼29세) 고용률은 1.4%포인트 줄어든 42.2%로 하락 전환했다. 20대(-2.4%포인트), 30대(-1.0%포인트), 40대(-1.7%포인트), 50대(-1.7%포인트) 모두 하락했다. 반면 60세 이상(0.3%포인트) 증가했다.

이에 경제활동인구는 2820만 9,000명으로, 지난해 동월보다 25만 9,000명 줄었다. 조사기간 취업도, 실업도 아닌 상태에 있었던 비경제활동인구는 지난해 동월보다 55만 5,000명 늘어난 1654만 8,000명이 됐다. 특히 비경제활동인구 가운데 '쉬었음'으로 분류된 사람은 228만 6,000명으로 1년 전보다 32만 3,000명 늘었다. 통계 집계를 시작한 2004년 이후 가장 큰 증가폭이다.

구직단념자도 늘었다. 57만 8000명으로 1년 전보다 3만 9000명 증가했다. 실업자 수는 13만3000명 늘어난 127만 8000명, 실업률은 0.5%포인트 오른 4.5%를 기록했다. 실업자와 실업률 모두 같은 달 기준 통계 작성을 시작한 1999년 이후 최고치다.

체감 실업률을 보여주는 고용보조지표3(확장실업률)은 1년 전보다 2.4%포인트 오른 14.5%로 이 역시 같은 달 기준 통계 작성을 시작한 2015년 이후 최고였다.




저작권자 © 뉴스앤잡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뉴스앤잡(http://www.newsnjob.com/news/articleView.html?idxno=5571)


오늘 본 일자리
앱에서 더빠르게 앱설치
TOP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

만나야 할 일자리와 사람, 구인구직을 확률을 높인다!

벼룩시장 구인구직 앱 설치

설치방법 01 무료 문자로 설치
서비스 URL 문자받기(무료) 입력하신 번호는 저장되지 않습니다.
설치방법 02 QR 코드로 설치
설치방법 03 스토어에서 직접 설치
스토어에서 '벼룩시장 구인구직'을 검색하세요.
안드로이드 앱 설치 아이폰 앱 설치

2019년 스마트앱어워드 취업정보분야 우수상 수상

레이어 닫기

마케팅·이벤트 정보 수신 동의

닫기
회원님
나에게 딱 맞는 맞춤정보 및 e-paper와 함께 매월 새로운
이벤트 소식도 받아보시는건 어떠세요?

마케팅·이벤트정보 수신 동의

마케팅·이벤트정보 수신 동의 내용
이용목적 개인정보의 항목 보유 및 이용기간
이용자에게 최적화된 서비스 제공
(회원 맞춤 서비스)
신규 서비스 및 상품 개발을 위한 서비스 이용 현황 통계/분석
벼룩시장 구인구직/부동산/중고차/상품&서비스, e-Paper, 부동산써브 서비스의 이벤트 기획, 간행물 발송, 다양한 정보와 이벤트 소식 제공
(이메일, 전화, 문자)
이름, 상호(기업)명,
휴대폰 번호, 이메일
회원 탈퇴시까지 또는 고객
요청에 따라 개인정보 이용동의
철회 요청시까지

마케팅·이벤트 수신동의는 회원정보 관리를 통해 언제든지 변경이 가능합니다.